코인정보 읽기

읽기

이오스 램 마켓 FUD와 실제상황 : 댄라리머의 텔레그램방 이탈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8-07-11 16:50:56    조회: 9,245회    댓글: 0
 
FUD : 댄라리머가 이오스를 떠났다?

 


오늘 각종 카톡방과 텔레그램 방 에서는 이오스 램마켓에 대한 이야기들이 언급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댄라리머의 텔레그램방 이탈이 화재가 되었기 때문입니다. 퍼지고 있는 내용을 요약해보자면  댄라리머가 램마켓에대한 회의감으로 이오스라는 프로젝트를 떠났고 이때문에 이오스 가격이 급락하는 것이다  라는 것 입니다.

 

dan out.png
(EOS RAM 방 에서 댄라리머의 마지막 코멘트)

 

그러나,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현재 퍼지고 있는 내용은 대부분 거짓 입니다. 저는 댄라리머가 당시 위와같은 말을 했을때 실시간으로 텔레그램방을 보고 있었습니다. 그의 말의 의도는 해당 텔레그램방 (EOS RAM방)에 국한된 내용이며, 이오스 전체프로젝트와는 전혀 상관없는 내용입니다.

(부연설명 해보자면 댄 라리머는 몇일동안 EOS RAM 텔레그램 방에서 본인의 RAM마켓에대한 시각 및 치솟는 램 가격에 대한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하려고 시도하였으나.. 유저들의 수준이.. 부족하여.. 제대로된 논의가 진행되지 못하였습니다. 이 때문에 화가 난 것으로 보입니다.. )

너무 당황스럽습니다. 어떻게 이 내용이 이렇게 fud로 변질될 수 있는지.. 역시 블록체인산업은 아직 해쳐나가야 할 길이 많이남은 것 같습니다..

그럼, FUD에 관한 내용은 이만 뒤로하고 현재 램마켓의 상황에 대해 한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램 마켓의 현 상황

 


 

rampr.png

 

램 마켓은 현재 대규모 시세의 하락과 함께 램 돌고래들의 이탈이 가속화되고 있습니다. 또한 램마켓에서 수익을 얻은 돌고래들로 인해 이오스 시세가 하락하는 부분도 어느정도 있는 것으로 판단됩니다.

 

ram bye.png

 

위 이미지와 같이 램 돌고래들은 수익을 얻은(혹은 손실이나 손절할) 램을 단계적으로 처분하고 이를 거래소로 이동시키고 있습니다. 다가올 램 증설과 발생할 수 있는 램 가격조정 정책에 대한 불안감 및 이오스의 지속적인 가격하락이 주 요인으로 판단됩니다.

 

price.png

 

현재 가격이 많이 빠졌으니 재차 매수하려고 하는 움직임도 있을 수 있으나, 램의 적정가는 현재 누구도 알 수 없다는 점을 꼭 염두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https://steemit.com/kr/@woogie1018/fud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4,402개 (1/126페이지)
코인정보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7] 4710 10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4] 2983 0 1 03-12
IBM 암호화폐 담당자 “비트코인 100만달러 간다” new 21 0 0 14:30
22일 "비트코인 전망 '여전히 베어마켓 VS 확실한 불마켓' 팽팽" new 24 0 0 14:28
암호화폐 분석가 "비트코인 4천달러 못넘으면 '다년 약세장' 될수도" new 26 0 0 14:24
비트코인 4천달러 돌파 안간힘…스펜서 보가트 "지금이 구매 적기" new 31 0 0 14:21
대표 사망에 묶여있던 쿼드리가CX 자금, 감사기관에 전송 new 32 0 0 14:19
미즈호그룹, 엔화 연동된 스테이블코인 출시…”30만 상점서 사용될 것” new 33 0 0 14:15
IBM 부사장 “올 연말 비트코인 가격이 5000달러 전망” new 40 0 0 14:11
비트렉스 아시아 파트너 BITSDAQ 거래소 코인 BXBC 무료 에어드랍 정보 공유드립니다. new 43 0 0 14:08
美 SEC, 미등록 증권 ‘글라우디스’ 기소 건 합의 처리 new 42 0 0 14:08
갤럭시 디지털, 암호화폐 보안업체 '사이퍼트레이스' 투자 참여 new 50 0 0 13:57
지멘스, 獨은행과 블록체인 단기 금융 거래 파일럿 진행 new 51 0 0 13:55
2월 22일(금) 암호화폐 시세 오전 브리핑 new 57 0 0 13:53
로커스체인, DAG-BFT 접목한 합의 알고리즘 구현 new 55 0 0 13:51
KT, 개방형 5G 네트워크 표준 'O-RAN' 도입 new 61 0 0 13:48
[한줄시황] 제자리에 멈춘 시장…비트코인 430만원 유지 new 71 0 0 13:39
벳스토어나인에서 진행하는 에스코인 scoin[SCO] new 1366 1 0 02-21
역대급 에어드랍 정보 공유합니다 new 1404 0 0 02-21
지갑 + 거래소 = YANT BLOCKCHAIN new 1509 0 0 02-21
[뉴욕 코인시황/마감] 혼조세 견지…비트코인, 4천선 밑 횡보세 지속 1713 0 0 02-21
[이 시각 코인] 글로벌 암호화폐&거래소 거래량 순위 1682 0 0 02-21
개발자 부족한 블록체인 업계 단비 될까… 8개 분야 혁신인재 1147명 쏟아진다. 1713 0 0 02-21
꼼수 운영 거래소 ‘코인빈’ 결국 파산 1732 0 0 02-21
정부, 국민 생활 밀착형 블록체인·IoT 사업 추진 [3] 1753 0 0 02-21
나스닥 가상통화 지수 서비스, 비트코인 ETF 승인에 도움? [3] 1743 0 0 02-21
[코인 맞수] 아이콘 (ICX) vs 웨이브즈 (WAVES) 1719 0 0 02-21
[한줄시황] 비트코인 430만원, 이더리움 16만원…박스권 뚫을까? [3] 1774 0 0 02-21
21일 "비트코인 강세장 이어질까"…이오스·라이트코인 급등 1712 0 0 02-21
코인빈 파산·바이낸스덱스 공개·후오비챗 출시 外 [3] 1745 0 0 02-21
이더리움 창시자’ 부테린, 암호화폐 자산 공개…얼마인가 살펴보니 [3] 1772 0 0 02-21
행안부, 올 추진과제에 ‘블록체인 전자상거래 수출통관’ 등 선정 [3] 1739 0 0 02-21
베네수엘라, 터키 등서 암호화폐 거래 ‘껑충’…”경제 불안하면 가치저장소돼” [3] 1819 0 0 02-21
SKT-도이치텔레콤, 블록체인 모바일 신분증 개발 나서 [3] 1871 0 0 02-21
세계 최대 탈중앙화 거래소 나올까…’바이낸스 덱스’ 테스트넷 공개 [3] 1866 0 0 0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