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정보 읽기

읽기

"가상화폐 불신은 기술아닌 지배구조의 문제" [1]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8-12-04 13:30:52    조회: 9,076회    댓글: 1
 

1.jpg

"지금 블록체인·가상화폐 산업은 기술이나 펀딩이 문제가 아니고 거버넌스(지배구조)의 불투명성이 더 큰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객관적 기구 없이 더 많은 지분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나 그룹에 의해 의사 결정이 됩니다. 장점으로 꼽힌 이런 것이 도전 과제가 되고 있습니다."

지난달 28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타클래라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블록체인 엑스포'.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세션에 나선 폴 장 IBM 글로벌 공급망 리더는 블록체인 기술과 산업이 '거버넌스'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면 발전이 가로막힐 것이라고 주장해 참석자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블록체인과 가상화폐는 '탈중앙화된 기술'임을 내세우며 빠르게 확산됐으나 누구도 주인이 아니기 때문에 선뜻 나서는 세력도 없고 이익도 없는 '공유지의 비극(Tragedy ofthe Commons)' 현상이 나타나거나 거꾸로 지나친 세력 다툼으로 블록체인 기술 확산의 핵심 가치인 '신뢰'를 무너뜨리는 결과를 낳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 이달 초 벌어진 '비트코인캐시(BCH)' 하드포크(블록체인 프로토콜이 어느 한 시점에서 급격하게 변경되는 것을 뜻함. 기존 블록체인과 호환되지 않는 새로운 블록체인에서 다른 종류의 가상화폐를 만드는 것) 논쟁이 결정타였다. 비트코인 캐시의 내부 잡음으로 인해 가상화폐 시장이 요동치면서 대다수 가상화폐의 시세가 10%가량 하락하기도 했다. 전체 가상화폐 시장이 휘청거릴 정도로 충격이 컸다. 

이날 '블록체인 엑스포' 현장에서는 이 같은 분위기를 반영하듯, 지난해에 비해 블록체인 회사와 관계자가 절반 이상 줄어든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행사 주최 측은 "블록체인은 사물인터넷, 사이버 보안, 클라우드, 인공자능, 빅데이터 등 엔터프라이즈 기술의 미래 중 하나일 뿐이다. 블록체인에 대한 관심은 줄었지만 사물인터넷, 빅데이터에 대한 관심과 열기는 여전하다"고 말했다. 

지난해 블록체인 엑스포에 등장했던 프로젝트들은 거의 찾아볼 수 없었으며 올해 등장한 새로운 프로젝트도 가상화폐 가격 급락에 따라 탄력을 받지 못한 분위기였다. 

블록체인 기술 기반 프로젝트들이 가상화폐 가격에 지나치게 연동돼 있기 때문이다. 지난해 12월 1일 비트코인은 11코인당 1만달러를 돌파했다. 1년 후엔 반 토막 난 4148달러를 기록했다. 

기업들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만드는 '프라이빗 블록체인'도 완성되기에는 시간이 걸린다는 지적이다.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식품 유통 추적 플랫폼인 '푸드 트러스트' 같은 프로젝트는 모든 유통 과정이 기록되기 때문에 특정 상품에 하자가 발견됐을 때 핵심이 되는 문제를 파악할 수 있지만 전체 유통 과정에서 올바른 정보가 입력되지 않는다면 오히려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하는 것이 더 문제가 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그러나 산업을 바꿀 만한 잠재력이 있는 기술로서의 블록체인의 가능성은 여전히 높다는 분석이다. 같은 날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AWS 리인벤트(re:Invent) 2018'에서 아마존이 개발자들을 위한 블록체인 서비스를 출시했으며 오하이오주는 법인세를 내는 기업들이 법정화폐 대신에 비트코인으로 납부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오하이오 크립토닷컴)를 미국 내에서 최초로 도입하는 등 큰 움직임이 포착되고 있다.

 

출처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5&oid=009&aid=0004264922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전체: 4,355개 (1/125페이지)
코인정보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7] 4707 10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4] 2979 0 1 03-12
비트렉스 아시아 파트너 BITSDAQ 거래소 코인 BXBC 무료 에어드랍 정보 공유드립니다. new 522 0 0 02-19
[이 시각 코인] 글로벌 암호화폐&거래소 거래량 순위 new 688 0 0 02-19
[코인 국내외 주요일정 2월 19일] new 686 0 0 02-19
[코인시황] 시장 전반 급등세, 이오스 21% 비트코인 캐시 15% 상승 new 708 0 0 02-19
하드포크 앞둔 이더리움 급등 원인은..’선물 거래’도 주목 new 722 0 0 02-19
김치프리미엄, 역프 돼 돌아오다… 4%대 진입 new 732 0 0 02-19
블록체인협회, ‘문재인 합성사진 내건’ 코인업 투자 주의 당부 new 733 0 0 02-19
캠브리지 어소시에이츠 “기관, 암호화폐 발 들일 시점”, 왜? new 733 0 0 02-19
시프트 비트코인 직불카드, 4월11일 서비스 중단…이유 살펴보니 new 719 0 0 02-19
“상승장 돌아왔다”…’대장주’ 비트코인 4000달러 ‘눈앞’ new 743 0 0 02-19
“비트코인 우선주의자가 돌아왔다”…하락장에 ‘대장주 쏠림 현상’ 대두 new 743 0 0 02-19
[한줄시황] 주요 종목 모두 '강세'…이더리움 16만원 돌파 new 756 0 0 02-19
P2P 비트코인 거래 플랫폼 팍스풀 "아프리카에 100개 학교 만들 것" new 764 0 0 02-19
19일 "비트코인 랠리, '미중 무역협상 진전+이더리움 업그레이드' 영향" new 781 0 0 02-19
비트코인 4천달러 '눈앞'…"BTC 가격등락에 일희일비 말아야" new 788 0 0 02-19
비코빗 거래소 사전가입하고 BCR 에어드랍 정보 공유드립니다. 1971 0 0 02-18
[이 시각 코인] 글로벌 암호화폐&거래소 거래량 순위 2279 0 0 02-18
[코인시황] 시장 전반 박스권 움직임, 이더리움 6% 가까이 급등 2324 0 0 02-18
바이낸스 코인 BNB, 어느새 시총 10위 진입…소각 효과? 2371 0 0 02-18
지닥(GDAC), ERC-1155 기반 '채굴 게임' 아이템 뿌린다 2362 0 0 02-18
[한줄시황] 이더리움 하드포크 기대감?…'삼대장' 나란히 상승 [5] 2385 0 0 02-18
[코린이 상식백과] 배당금을 준다구요? '증권형 토큰' 아닐까요? [5] 2390 1 0 02-18
비트코인 약세장 지속…中 채굴풀 창업자 "BTC 74만달러 될 것" [5] 2400 0 0 02-18
18일 "모건크릭 창업자, 비트코인 글로벌 기축통화 될 것"…이더리움 급등 'ETHDenver 영향' [5] 2426 0 0 02-18
비트코인, 단기 저항선 3,700달러 돌파…"저평가 벗어나 랠리 가능성" [5] 2408 0 0 02-18
비트코인 '극과 극' 가격 전망…"바닥 아냐, 2천달러대 추락 VS 저평가, 74만달러 급등" [5] 2382 0 0 02-18
’떡밥은 던져졌다’…20일 갤럭시 언팩서 ‘삼성표 지갑’ 공개될까 [4] 2396 0 0 02-18
비트코인·이더리움, 이달 최고점 경신…’침체된 암호화폐 시장 살아날까’ [4] 2402 0 0 02-18
트위터 대표부터 도미노피자까지…’비트코인 라이트닝 네트워크’ 주목 [5] 2430 0 0 02-18
결제수단에 ‘비트코인’ 주목…비자·마스터카드 수수료 인상 탓 [5] 2463 1 0 02-18
Bitinus 거래소 사전가입 하고 BUS 받으러 가자! 6216 0 0 02-15
메디블록, SKT, 현대오토에버 등 '블록체인 민간주도 프로젝트' 각축전 6326 0 0 02-15
가상화폐거래소 비엘씨코리아, ‘블록체인 스타트업’ 지원 위한 모집 6645 0 0 0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