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정보 읽기

읽기

우버 상장 코앞, 비트코인 수혜 입을까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9-04-15 11:56:03    조회: 2,139회    댓글: 0
 

최근 5년 간 세계 최대 규모 기업공개(IPO)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세계 최대 차량 공유 플랫폼 서비스인 우버(Uber) 상장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업계에 따르면 우버는 지난 4월 11일 기업공개(IPO) 상장신청서를 제출했다. 상장 규모는 시가총액 1,000억 달러이며 신규 조달 자금은 100억 달러다. 이는 당초 투자은행이 제시하던 기업가치(1,200억 달러)보다는 낮아졌으나, 2014년 중국 알리바바 상장 이후 최대 규모다.

 

우버 상장과 크립토(암호화폐) 업계간에는 어떤 연관이 있을까?

 

전문가들은 우버, 리프트(LYFT) 등 공유경제 업체와 가장 상관관계가 높은 산업으로 ‘암호화폐’를 꼽는다. 우버의 예전 창업자가 암호화폐를 출시한 것도 좋은 예다.  

 

일부 매체는 우버의 자금 조달 작업이 순항하는 가운데 우버 결제 수단으로 크립토 이용이 허용되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암호화폐 매체 비트코이니스트(Bitcoinist)에 따르면 현재까지는 우버나 리프트 등 차량공유 서비스에 크립토를 통해 간접적인 결제만 가능하다. 핀테크 결제시스템 벤딧(Vendit) 어플리케이션은 지난 1월부터 우버월렛 결제를 지원한다. 코인베이스(Coinbase)에서 출시된 비트코인(BTC) 직불 카드로도 결제는 할 수 있을 전망이다.

 

그러나 크립토로 직접 결제가 허용된다면 자국 화폐가치가 낮은 신흥국에서 잦은 사용이 점쳐진다. 암호화폐 전문 매체 비트코이니스트에 따르면 아르헨티나에서 젊은 이용자들은 자국 페소(peso) 대신 비트코인(BTC)으로 결제를 원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우버, 페이스북 등 IT 대표기업을 매개로 하는 토큰(token) 향방에도 관심이 모이고 있다. 우버, 에어비앤비(Airbnb)는 비상장주식이라 일반 투자자가 접근하기 어려웠는데, 이런 점을 감안한 토큰 개발이 이뤄졌기 때문이다.  

 

icon_view.png?w=170628

▲ 우버(Uber) 인스타 게시물 캡쳐     © 코인리더스

 

 

암호화폐 스타트업인 질리카(Zilliqa)와 마이코인(MaiCoin)은 태국 필립증권사(Phillip Securities Ltd.) 등과 손을 잡고 싱가포르에서 HgExchange라는 새 거래소를 론칭 중이며, 우버, 에어비앤비, 스페이스엑스(SpaceX) 등 IT 대형주를 토큰화할 예정이다. 블록체인 프로젝트인 베이스코어(BaseCore)는 지난해 우버, 에어비앤비, 팔란티르(Palantir)와 등 주가를 추종하는 보안 토큰을 개발중이라고 밝혔다.

 

전문가들은 우버 등 업체가 비트코인을 바로 결제수단으로 받아들이는 데에는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한다. 운전자들은 호출자의 선 결제를 보고 출동하는데, 결제수단의 신뢰성이 떨어지면 기동력이 약해질 것이라는 근거다.

  

한편, 우버는 전 세계 약 63개국에 차량공유 서비스를 제공 중이며, 최근에는 음식배달서비스 우버이츠(Uber Eats) 등으로 사업을 다각화하고 있다. 기업가치와 관련 비록 매출 실적은 탄탄하지만 매년 수십억 달러의 영업적자를 기록하고 있는 점, GM이 58조원, 현대차 27조원의 기업가치를 인정받는 데 비해 시장성이 고평가된 점 등을 들어 버블 붕괴 가능성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높다.

 

츨처:http://coinreaders.com/3936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5,939개 (1/170페이지)
코인정보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8] 4878 10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4] 3118 0 1 03-12
라이트코인, 반감기 이슈·NFL 마이애미 돌핀스 채택에 급등 new 9 0 0 16:41
비트코인 강세 모멘텀 소진…"BTC 1만달러 회복이 중요" new 12 0 0 15:43
19일 "비트코인 이틀째 반등, 11,000달러 넘을까"…알트코인 일제 강세 new 11 0 0 15:40
유명 애널리스트 "반감기 앞둔 비트코인 채굴자들, 6,500달러 이상 유지할 것" new 21 0 0 15:04
"블록체인에서 비트코인으로"…투자자 관심 이동? new 22 0 0 14:37
비트코인, 1만달러 회복…리브라 청문회는 악재 아닌 호재? new 24 0 0 14:36
비트코인 가격 변동성 확대…"황소 VS 곰, 누가 이길까?" new 25 0 0 14:28
KT, 블록체인으로 식품유통이력 관리…블록체인 생태계 확장 나서 new 24 0 0 14:15
맥도날드-네슬레 ‘블록체인 활용해 디지털 광고 투명성 높일 것’ new 24 0 0 14:12
이틀간 페이스북·리브라에 쏟아진 ‘총공’, 마커스 대표의 답변은? new 26 0 0 13:30
1만불 회복한 비트코인…’리브라 청문회’ 후 남은 2가지 변수는? new 27 0 0 13:26
추가 하락 되었지만 반등? 202 0 0 07-18
그레이스케일 디지털 펀드 2분기 수익률 세자릿수 … 기관들이 주 고객 199 0 0 07-18
라이트코인, 90달러대로 급반등 … 반감기 앞두고 가격 변동성 예상 207 0 0 07-18
미 하원 리브라 청문회 … “리브라 큰 위험, 출시 절대 반대” 204 0 0 07-18
"비트코인 곰 세력이 깨어났다"…BTC 6천달러 추락 가능성 206 0 0 07-18
18일 "비트코인 반등, 1만달러 회복할까"…'반감기' 라이트코인 급등 217 0 0 07-18
CNBC "페이스북 리브라, 스위스 규제당국과 접촉 안해" 212 0 0 07-18
[18일 블록체인 동향] 리플-쿠웨이트 부비얀 은행, 테더-알고랜드 파트너십 外 212 0 0 07-18
[카드뉴스] 리브라 청문회 관련 말말말…"비트코인 위한 TV 장편 광고" 外 226 0 0 07-18
美 청문회, 리브라 압박에 비트코인 1만달러 붕괴 228 0 0 07-18
비트코인 9000불로 ‘미끌’…청문회 선 ‘페북 리브라’ 집중공격 받아 237 0 0 07-18
페이스북 “미국, 디지털통화 주도권 가져야”…청문회 수놓은 ‘말말말’ 220 0 0 07-18
IMF, 페이스북 ‘리브라’ 거론…현금 대항마로 스테이블코인 지목 227 0 0 07-18
박영선 장관 “산업간 경계 뛰어넘는 시대..규제가 변화 막아” 225 0 0 07-18
코인판 공시 만든 크로스앵글 김준우 대표…’넥슨맨’ 타이틀 떼고 블록체인 넘어온 이유는 227 0 0 07-18
[교육자료] 최근 시장 트렌드에 가장 잘 들어맞는 기법, 오더블럭! 도대체 뭐길래? 394 0 0 07-17
아·태 지역 기업 3분의2 블록체인 수용 위한 이해 부족 – EY 보고서 413 0 0 07-17
비트코인 30% 하락은 과거 조정들 수준 … 추가 하락 여지 있어 466 0 0 07-17
미 재무장관 발언, 시장에서는 비트코인에 대한 “인증”으로 받아들여 477 0 0 07-17
미 상원 리브라 청문회, 리브라에 대한 정치권의 회의적 시각 보여줘 413 0 0 07-17
이키가이 CIO "美 정부, 비트코인·리브라 차이 인식…시장 전망 낙관적" 452 0 0 07-17
17일 "비트코인, 리브라 청문회 이슈에 1만달러 반납"…알트코인 점유율 34% 아래로 455 0 0 0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