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미디어 문정은 기자] 두나무가 운영하는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는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대고객 홍보 강화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업비트는 갈수록 고도화되는 암호화폐 관련 금융사기로 인한 고객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홈페이지 공지사항과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대표적인 금융사기 유형과 최근 발생한 구체적인 피해 사례, 피해 발생 시 대처 방법 등을 적극 안내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공지된 내용에는 고액 수수료를 주는 취업 위장 구매대행, 유명 암호화폐와 유사한 이름의 스캠코인(Scam Coin)을 홍보해 투자를 유도하는 다단계, 자동 트레이딩 및 투자 위탁 서비스를 빙자한 계정대여 등 최근 자주 발생하는 금융사기 유형에 대해 사기범들의 접근 방식과 피해 발생 시 대처 방법이 상세히 담겨있다.

고객의 이해를 돕기 위해 실제 업비트 고객 센터로 신고된 사례를 바탕으로 내용을 구성했으며, 향후 암호화폐 거래소를 이용한 신종 금융사기 유형 발견 시 빠른 대고객 안내를 진행하는 등 지속적인 예방 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업비트 관계자는 “최근 암호화폐 거래가 증가하면서 금융사기에 대한 신고도 함께 늘고, 특히 암호화폐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층 피해자들이 발생하고 있어 더욱 적극적인 고객 안내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이어 “고객 계정이 금융사기에 이용될 경우 법적인 처벌을 받지 않아도 향후 금융 활동이 제한될 수 있는 만큼 조금이라도 사기로 의심되는 경우에는 반드시 신고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금융사기가 의심되는 업비트 고객은 웹사이트 또는 앱 접속 후 ‘고객센터’ 메뉴 내 ‘카카오톡 상담’을 통해 신고하면 된다.

출처:https://www.blockmedia.co.kr/archives/988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