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코인뉴스 읽기

읽기

"재벌이 은행업 넘보는 시대 끝나 인터넷은행 은산분리 완화해야"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8-03-12 17:56:54    조회: 4,690회    댓글: 0
 

금융소비자들의 후생을 증진시키기 위해 인터넷은행에 대한 은산분리 규정은 완화하되, 감시.감독을 강화하는 미국식 금융규제를 도입해야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특히 조달금리와 빅데이터 등 모든 측면에서 열세에 처한 인터넷은행의 발전을 위해서도 점진적인 규제완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12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미국의 모바일금융과 블록체인 암호화폐 산업 동향과 시사점' 세미나에서 수원대 금융공학대학원 하태형 특임교수는 "우리나라 금융규제의 경우 많은 부분이 번거로운 감시.감독보다는 손쉬운 원천적 차단이란 규제형태를 취하고있다"면서 "특히 은산분리의 경우 산업자본에 의한 은행진출시 각종 특혜성 대출 등을 감시.감독 및 처벌하기보다는 원천적 차단이라는 가장 손쉬운 규제행태를 취하고있다"고 비판했다. 



미국의 경우에도 1956년부터 은산분리 규정이 도입됐지만, 산업대부회사란 제도를 통해 산업자본이 은행업 진출을 사실상 허용하고있다는 것. 이에 현재 GE, GM, BMW등이 진출해있다. 그러나 미국은 이들의 진출을 허용하는 대신 은행내부자(대주주포함)에게 특혜성 대출을 하는 것을 일체 금지하고 강력한 처벌을 하고있다는 것이다.


하 교수는 "인터넷은행에 대해 은산분리 규정은 완화하되, 감시감독을 강호하는 미국식 선진 금융규제제도로 나아갈 필요가 있다" 면서 "우리나라의 은산분리의 경우 1961년에 도입된 너무 오래된 규정인데다 그렇다고해서 실효성도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지금은 우려하는 것처럼 재벌들이 은행업에 진출할만한 유인이 없다는 것이다.

하 교수는 "전세계에서 우리나라 은행업의 수익성이 가장 낮은 상황에서 매력이 없어진 은행업을 아직도 은산분리로 막아줘야할 실익이 없다"면서 "은산분리를 대폭 완화해 은행업쪽에도 경쟁논리를 도입해야한다"고 주장했다. 


현재 미국의 경우를 보더라도 인터넷 은행 업종의 전망자체가 그다지 밝지않다는 점을 강조했다. 하 교수는 "조달금리 및 빅데이터, 그리고 막대한 자금투입이 요구되는 전산설비투자 등 모든 측면에서 열세에 처한 인터넷 은행의 발전을 위해서라도 기존 은행들이 제공하는 모든 분야 서비스를 경쟁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점진적인 규정 완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출처] http://www.fnnews.com/news/201803121743376956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6,904개 (1/198페이지)
코인뉴스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3] 11604 9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1] 10107 1 0 03-12
디지털 삶의 휴지통을 한 번 완전히 파괴하는 것이 가능할 수 있을까요? new 467 0 0 12-11
[Trebit] 12월 11일 암호화폐/블록체인 시장 뉴스 [1] new 962 0 0 12-11
페이스북, 암호화폐 산업 진출하나 new 881 0 0 12-11
빗썸·바이낸스, 탈중앙화거래소 러시…왜? new 887 0 0 12-11
코인원, 블록체인으로 해외송금한다...시작은 태국과 필리핀 new 906 0 0 12-11
비트코인 SV, 스캠 사이트 극성…비트코인 요구까지 new 938 0 0 12-11
일단 열고 보자는 ‘네거티브형 규제’…암호화폐 거래소 숨통 터줄까? new 951 0 0 12-11
‘대륙인이 암호화폐 약세장서 살아남는 방법’… 중국서 포착된 흐름 new 937 0 0 12-11
월가 억만장자 투자자, 비트코인 장기 추세에 낙관적인 이유…"가격 회복은 언제쯤?" new 985 0 0 12-11
암호화폐 가격 붕괴, 미래 성장에 필요한 현실확인 new 940 0 0 12-11
SEC 제이 클레이튼, “증권법 따르면 ICO도 효과적일 수 있어” new 925 0 0 12-11
`기술적 등락` 반복하는 암호화폐…비트코인 390만원 버티기 new 992 0 0 12-11
왓챠도 합류한 카카오판 블록체인…손잡은 프로젝트 살펴보니 new 952 0 0 12-11
비트코인 캐시 ‘하드포크 내전’의 진짜 의미 new 1009 0 0 12-11
기관투자가들이 비트코인의 구세주 될 수 있을까 new 1012 0 0 12-11
폭락에 휘청하는 블록체인, 은행 선도하에 기지개 펼까? new 957 0 0 12-11
페이팔, 사내 토큰이코노미 구축…직원 참여 독려에 블록체인 기술 활용 new 952 0 0 12-11
[Trebit] 12월 10일 암호화폐/블록체인 시장 뉴스 [2] 2748 0 0 12-10
비트코인 비관론, 약세장에 힘 실려…피터 말룩 "BTC는 데드맨워킹, 가격 '제로'될 것" 2768 0 0 12-10
비트코인, 16개월 만에 300만원대 하락 본문듣기 설정 2757 0 0 12-10
이더리움 콘스탄티노플 하드포크, 1월 중순 런칭 예정 2674 0 0 12-10
영국 주요 펀드 투자 매니저, “암호화폐 시장 붕괴는 도로 방지턱에 불과하다.” 2641 0 0 12-10
암호화폐 지갑 이용자수 3천만·비트코인 레딧 가입자 1백만…바닥론 '고개' 2744 0 0 12-10
대시 CEO "암호화폐 시장, 결국 바닥칠 것"…"베네수엘라 KFC, DASH 결제 지원" 2626 0 0 12-10
리플 수석 부사장 "동남아, 블록체인 산업의 새로운 흐름될 것" 外 2635 0 0 12-10
"세계 암호화폐 제도화에 한국이 중요한 역할 할 것" 2599 0 0 12-10
中 "자국 내 ICO 여전, 규제 강화 필요" 2592 0 0 12-10
英 최대 자선기금 운용사 "가상통화 시장 붕괴, 사소한 폭탄에 불과" 2613 0 0 12-10
코인베이스, 무더기 상장 예고···31개 토큰 검토중 2706 0 0 12-10
"기관투자자 물꼬 틀까"···암호화폐 커스터디 시장 속속 진출 2654 0 0 12-10
스마트콘·모바일게임협회, 한국블록체인콘텐츠협회와 업무협약 2673 0 0 12-10
IBM· UAE 국영 석유사, 블록체인 기반 석유 공급망 파일럿 시스템 파트너십 체결 2671 0 0 12-10
emusic, 블록체인 기술 도입으로 음원 시장 살릴 것 2741 0 0 1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