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코인뉴스 읽기

읽기

브렉시트로 주춤한 런던 제치고… 베를린, 블록체인 스타트업 열기 거세져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8-07-10 11:40:10    조회: 3,348회    댓글: 0
 

베를린 장벽 붕괴(1989년 11월) 이후 ‘냉전 체제의 종언을 고한 도시’로 기억되던 독일 수도 베를린은 이제 ‘유럽 신생혁신기업(스타트업)의 천국’으로 통한다.



9일 스타트업과 투자자를 연결해주는 온라인플랫폼 ‘엔젤리스트’에 따르면 베를린의 스타트업 개수는 2,992개로, 독일 전체(6,571개)의 45%를 차지한다.베를린은 지난해 한 글로벌 자산정보업체가 꼽은 ‘창업하기 좋은 도시’에서 실리콘밸리가 위치한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이어 2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베를린의 창업 열기는 막대한 투자금으로도 확인된다. 올해 독일 스타트업은 지난해보다 88% 증가한 43억 유로(5조6,000억원)을 유치했는데 이 중 70%가 베를린에 쏠렸다.


베를린에 스타트업이 몰리는 가장 큰 이유는 저렴한 물가다. 도시ㆍ국가 비교 통계사이트 넘베오에 따르면 베를린의 생계비지수(Cost of Living Index)는 68.58(미국 뉴욕물가 100이 기준)로 전세계 535개 도시 가운데 180위다. 생계비지수는 식료품을 포함한 생계비 구성 상품 및 서비스의 가격 변동을 수치화한 물가지수다. 지수값이 82.08인 서울(34위)은 물론이고 영국 런던(35위), 프랑스 파리(25위), 미국 샌프란시스코(14위) 등 다른 주요 도시에 비해 베를린의 물가는 크게 낮은 편이다. 과거 분단으로 개발이 더뎠던 탓에 다른 서유럽 국가와 비교해 임대료도 낮다.




저렴한 물가 덕에 세계 각지에서 다양한 인재들이 모이면서 베를린에는 자연스럽게 스타트업 커뮤니티가 형성됐다. 베를린 시내에는 매일 같이 스타트업 운영자들의 세미나와 밋업(오프라인 모임)이 열린다. 베를린에 회사를 차린 창업가 중 독일 아닌 외국 국적자가 43%에 달한 만큼 외국인과 이민자에 우호적인 분위기도 창업 열기를 북돋고 있다. 더구나 ‘스타트업 허브’로 불리는 경쟁지 런던이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브렉시트)로 주춤하면서 베를린은 독보적인 스타트업 요람으로 자리매김했다. 코르넬리아 이처 베를린시정부 경제장관은 브렉시트가 현실화된 2016년 당시 “베를린은 브렉시트가 제공한 기회를 적극적으로 활용할 것”이라고 반색하기도 했다.


사회 저변의 반(反)정부 정서와 개인정보 보호에 민감한 문화도 블록체인 관련 스타트업들을 끌어오는 데 한몫했다는 평이다.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만난 스벤 로스바흐 사토시페이 최고리스크책임자(CRO)는 “베를린에는 안티 은행, 안티 정부 등에 대한 이데올로기가 굉장히 깊게 박혀있는데, 이러한 생각이 블록체인 스타트업이 성장하는 배경이 됐다”고 말했다. 플로리안 글라츠 독일 블록체인연방협회장도 “분단 시절 악명 높은 동독 국가안보부(슈타지)를 경험했던 탓에 베를린에는 개인정보를 중시하는 생각이 기본적으로 깔려있다”고 말했다. 탈중앙화되고 익명성이 보장되는 블록체인의 특성이 베를린 사회의 분위기와 맞아 떨어진다는 의미다.

 

 

[출처] http://www.hankookilbo.com/v/9cc37bdf7fea4a7e8c9b18447b7c75ec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5,761개 (1/165페이지)
코인뉴스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2] 3253 9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1] 1607 1 0 03-12
  eCoinomic 뉴스 < "한국 통신 기적의 건축가" 러시아 방문 > 368 0 0 07-01
“블록체인 관련 지출, 오는 2022년 13조원 넘을 것” 2153 0 0 07-20
랜섬웨어보다 크립토재킹…사이버공격 트렌드가 바뀌었다 2131 0 0 07-20
서클 CEO "이더리움이 암호화폐 주류 도입 원동력" 2153 0 0 07-20
투자전문가 "비트코인, 부정적 평가에도 끄덕 없다…내년은 암호화폐의 해" 2158 0 0 07-20
세계 4대 회계법인, 재무보고 블록체인 플랫폼 참여 2126 0 0 07-20
'트럼프 최측근' 前 수석전략가 스티브 배넌 "암호화폐 발행 준비 중" 2228 0 0 07-20
포춘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40세 이하 40인' 발표…코인베이스 CEO 등 암호화폐 유명인사 대거 … 2239 0 0 07-20
美 금융소비자보호국, 블록체인 규제 샌드박스 시행 2237 0 0 07-20
이오스블랙, 이오스 코인 보유자에게 에어드롭 실시 2249 0 0 07-20
HSBC은행 "암호화폐 투자 부적절, 블록체인은 관심" 2310 0 0 07-20
블록체인협회, 한화손보 협상대상자 선정…'암호화폐 보험' 탄생할까 2312 0 0 07-20
'블록체인 파트너스 서밋 2018' 21~22일 개최, "업계 도전과제 논의" 2318 0 0 07-20
[Trebit] 7월 20일 암호화폐/블록체인 시장 뉴스 2494 0 0 07-20
싸이클린, 기부챌린지 'Peace Road 2018' 후원…"암호화폐 인식 개선" 3735 0 0 07-19
美 유명 청원사이트, 기부 위해 '모네로 채굴 화면보호기' 제안 3734 0 0 07-19
뱅크오브아메리카·웰스파고은행, 블록체인 특허 경쟁 '치열' 3739 0 0 07-19
카카오 사칭 'KON 블록체인' 피싱 사이트 주의보 3989 0 0 07-19
파월 美 연준의장 "암호화폐, 실질통화 아니다"…투자자 리스크 경고 3988 0 0 07-19
비트코인 캐시의 아버지 '우지한' 내한…‘후오비 카니발’ 내달 2일 개최 4071 0 0 07-19
블록체인-양자컴퓨팅 기술도 R&D비용 세액공제 4048 0 0 07-19
파월 연준의장, 가상화폐 위험성 경고… "실질통화 아니다" 4023 0 0 07-19
`우호적 美의회 청문회`에 안도한 암호화폐…비트코인 820만원대 4047 0 0 07-19
美 의회, 암호화폐에 관한 2개의 공청회 열어 5327 0 0 07-18
다가온 G20 재무장관회의, 암호화폐의 새로운 패러다임 만드나 5358 1 0 07-18
보잉, "무인 항공기 블록체인 기술로 관리" 5311 0 0 07-18
IBM, 컬럼비아 대학과 블록체인 연구센터 설립 5390 0 0 07-18
세계 최대 중국공상은행, 금융 거래에 블록체인 도입한다 5404 0 0 07-18
일본 대기업 SBI 홀딩스, 암호화폐 거래소 출범 5419 0 0 07-18
마스터카드, 암호화폐 거래 속도 개선 기술로 특허 취득 5423 0 0 07-18
中비트메인, 실리콘밸리에 새 둥지…북미 시세 확장 기대 5421 0 0 07-18
美에너지국, 탈중앙 에너지 그리드 개발 지원 5422 0 0 07-18
라이트코인 "은행이 암호화폐 서비스 제공할 것" 5596 0 0 07-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