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코인뉴스 읽기

읽기

美 법원, ICO 프로젝트 테조스(Tezos) 상대 집단소송 승인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8-08-09 13:52:34    조회: 6,799회    댓글: 0
 

캘리포니아 주 연방법원 판사가 2억2,300만 달러에 달하는 ICO에 성공했던 대형 블록체인 프로젝트 '테조스(Tezos)'를 상대로 한 투자자들의 증권 집단소송을 받아들였다. 투자자들은 테조스의 ICO가 미 증권법을 위반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8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미국 캘리포니아 북부 지방법원 리처드 시버그(Ricard seeborg) 연방판사는 "원고 대표 아만 안바리(Arman Anvari) 등 투자자 집단의 증권 집단소송 제기를 기각해 달라"는 테조스 재단의 제기소송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원고 대표 안바리는 테조스 ICO에서 250이더리움을 투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집단소송에 앞서 일부 투자자들이 테조스의 창립자인 아서 브레이트먼(Arthur Breitman)과 캐서린 브레이트먼(Kathleen Breitman) 부부, 미국 내 법인 다이나믹 레저솔루션(DLS)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ICO 과정에서 개발자와 운영진 간 분쟁으로 사업 계획이 미뤄져 손해를 입었다는 내용이다. 테조스는 현재 4건의 집단소송에 직면했다.

이에 피소인인 테조스 측은 "회사의 독립성을 위해 스위스 소재 비영리 재단과 협력하고 있다"며, "재단이 스위스에서 설립됐고 ICO도 스위스에서 이뤄졌기 때문에 테조스와 DLS는 미국 관련 법에 따른 책임을 질 이유가 없다"는 이유로 소송 기각을 요청했다.

그러나 시버그 판사는 판결문에서 “ICO 과정에서 결정적인 부분들이 국외에서 이뤄졌지만, 미국 내 법인이 일정 부분 관여한 만큼 미국과 관련 없다고 볼 수 없다. 현실적으로 거래는 미국 내에서도 일어났다고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원고 대표 안바리의 투자는 애리조나 주에서 이뤄졌으며, 책임자 역시 캘리포니아에 있었다”며 테조스의 ICO 마케팅이 미국 거주자들을 상대로 이뤄졌다는 점을 강조했다.

해외 법인의 ICO도 자국에서 실제 투자가 이뤄진다면 자국법에 따라야 한다는 판례가 나온 셈이다. 이는 규제를 피해 해외에 법인을 세우고 ICO를 진행한 국내 블록체인 업체들을 비롯, 향후 유사한 사례의 소송이 발생할 시 참고할 만한 판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

우리나라에서는 암호화폐 거래소에 대한 투자자 소송에서 잇따른 패소 판결이 나왔다. 거래소와 투자자 측이 첨예하게 대립하는 가운데 작년 11월 12일 서버 다운과 관련한 빗썸 집단소송이 발생하기도 했다.

 

https://tokenpost.kr/article-3725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6,904개 (1/198페이지)
코인뉴스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3] 11621 9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1] 10124 1 0 03-12
디지털 삶의 휴지통을 한 번 완전히 파괴하는 것이 가능할 수 있을까요? new 828 0 0 12-11
[Trebit] 12월 11일 암호화폐/블록체인 시장 뉴스 [1] new 1270 0 0 12-11
페이스북, 암호화폐 산업 진출하나 new 1184 0 0 12-11
빗썸·바이낸스, 탈중앙화거래소 러시…왜? new 1195 0 0 12-11
코인원, 블록체인으로 해외송금한다...시작은 태국과 필리핀 new 1217 0 0 12-11
비트코인 SV, 스캠 사이트 극성…비트코인 요구까지 new 1249 0 0 12-11
일단 열고 보자는 ‘네거티브형 규제’…암호화폐 거래소 숨통 터줄까? new 1253 0 0 12-11
‘대륙인이 암호화폐 약세장서 살아남는 방법’… 중국서 포착된 흐름 new 1237 0 0 12-11
월가 억만장자 투자자, 비트코인 장기 추세에 낙관적인 이유…"가격 회복은 언제쯤?" new 1297 0 0 12-11
암호화폐 가격 붕괴, 미래 성장에 필요한 현실확인 new 1232 0 0 12-11
SEC 제이 클레이튼, “증권법 따르면 ICO도 효과적일 수 있어” new 1213 0 0 12-11
`기술적 등락` 반복하는 암호화폐…비트코인 390만원 버티기 new 1303 0 0 12-11
왓챠도 합류한 카카오판 블록체인…손잡은 프로젝트 살펴보니 new 1255 0 0 12-11
비트코인 캐시 ‘하드포크 내전’의 진짜 의미 new 1321 0 0 12-11
기관투자가들이 비트코인의 구세주 될 수 있을까 new 1331 0 0 12-11
폭락에 휘청하는 블록체인, 은행 선도하에 기지개 펼까? new 1261 0 0 12-11
페이팔, 사내 토큰이코노미 구축…직원 참여 독려에 블록체인 기술 활용 new 1254 0 0 12-11
[Trebit] 12월 10일 암호화폐/블록체인 시장 뉴스 [2] 3036 0 0 12-10
비트코인 비관론, 약세장에 힘 실려…피터 말룩 "BTC는 데드맨워킹, 가격 '제로'될 것" 3079 0 0 12-10
비트코인, 16개월 만에 300만원대 하락 본문듣기 설정 3065 0 0 12-10
이더리움 콘스탄티노플 하드포크, 1월 중순 런칭 예정 2978 0 0 12-10
영국 주요 펀드 투자 매니저, “암호화폐 시장 붕괴는 도로 방지턱에 불과하다.” 2940 0 0 12-10
암호화폐 지갑 이용자수 3천만·비트코인 레딧 가입자 1백만…바닥론 '고개' 3045 0 0 12-10
대시 CEO "암호화폐 시장, 결국 바닥칠 것"…"베네수엘라 KFC, DASH 결제 지원" 2923 0 0 12-10
리플 수석 부사장 "동남아, 블록체인 산업의 새로운 흐름될 것" 外 2933 0 0 12-10
"세계 암호화폐 제도화에 한국이 중요한 역할 할 것" 2865 0 0 12-10
中 "자국 내 ICO 여전, 규제 강화 필요" 2886 0 0 12-10
英 최대 자선기금 운용사 "가상통화 시장 붕괴, 사소한 폭탄에 불과" 2910 0 0 12-10
코인베이스, 무더기 상장 예고···31개 토큰 검토중 3005 0 0 12-10
"기관투자자 물꼬 틀까"···암호화폐 커스터디 시장 속속 진출 2956 0 0 12-10
스마트콘·모바일게임협회, 한국블록체인콘텐츠협회와 업무협약 2975 0 0 12-10
IBM· UAE 국영 석유사, 블록체인 기반 석유 공급망 파일럿 시스템 파트너십 체결 2973 0 0 12-10
emusic, 블록체인 기술 도입으로 음원 시장 살릴 것 3047 0 0 1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