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뉴스 읽기

읽기

일본금융청 암호화폐 규제 정교화, 한국정부 아직도 "모르쇄"로 일관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9-03-13 23:12:05    조회: 4,410회    댓글: 0
 

일본금융청, '가상통화교환업 등에 관한 연구회' 설치

규제 일변도보다는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대응책 마련에 관심

 

 

99DB5F365C890E6807

 

 

가상통화 시장이 침체기를 겪고 있다. 비트코인은 2018년 이후, 하락에 하락을 거듭하면서 현재는 400달러 전후로 약보합세를 나타내고 있다. 2017년말에 보였던 최고치에 비해 7분의 1의 낮은수준이다. 따라서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암호화폐 자산에 대한 관심도 많이 떨어져서 투기대상으로 적극 참여를 했던개인 및 기관단체들도 감소하고 있는 상황이다.


반면 일본에서는 암호화폐에 대한 규제가 점차 정교해지고 있다. 일본금융청은 2017년 개정 자금결제법으로 암호화폐를 자금결제 수단으로 삼아 환전업체에 등록제를 도입했다. 이는 세계 각국 보다 앞선 움직임으로 최근에는 가상통화 기술을 사용한 자금조달 ICO에 대한 규제도 정비할 예정이다.


ICO에 대한 추가적인 규제가 정해지면 암호화폐에 대한 관심이 다시 높아지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많은 부작용이 있었던 ICO에 일정한 룰이 구축되는 것은 결코 네거티브인적인 부분은 아닐 것이다.


일본금융청은 유직자회의 '가상화폐교환업 등에 관한 연구회'를 설치하고 암호화 화폐의 유출리스크 등에 대한 대응책 외에 투기성을 가진 ICO에 대한 규제에 대해 검토해 왔다.


ICO에서는, "토큰"이라고 불리는 디지털 암호화폐를 발행해 투자가로부터 자금을 조달한다. 단, ICO는 엄격한 규제가 없고, 토큰은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거래할 수 있어서 현재는 투기성을 많이 띠고 있는 실정이다.


'가상통화교환업 등에 관한 연구회'에 따르면 기존 증시에서는 불공정 거래로 간주되는 가상통화 거래나 ICO에 관련된 여러 유형의 사기사안 등도 보고되고 있다. 따라서 “현행 자금결제법의 틀로는 대응할 수 없는 점을 감안하면 금융상품거래법(금상법) 규제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 이지나 기자 (news@dailycoinews.com) >


- 데일리코인뉴스는 현장의 목소리를 우선합니다(news@dailycoinews.com) -


- 기사에 사용된 모든 자료에 대한 책임은 작성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저작권자ⓒ Daily Coin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2018년 12월 15일, 데일리코인뉴스 관계자로부터 공식적으로 허가를 받아 전재하였습니다. (SNS 특파원)


데일리코인뉴스 오픈채팅 : https://open.kakao.com/o/gMLoSGX

데일리코인뉴스 텔레그램 : https://t.me/dncomproject


원본 링크 : https://www.dailycoinews.com/dailycoinews/article/read.do?articleNo=2501&lang=kr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9,031개 (1/259페이지)
코인뉴스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3] 27333 9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1] 25837 1 0 03-12
비트코인 OTC 트레이더로부터 7000 BTC를 가로챈 사기범 2명 구속 new 10 0 0 14:33
GOODSELLSTORE, 실생활에 점차 파고드는 블록체인 기술 기반 쇼핑몰 시동 new 149 0 0 12:33
데일리코인뉴스, DNCOM 전자지갑으로 비트베리 채택 new 161 0 0 12:19
일본, ICO 포함 총제적인 암호화자산 법 중의원 통과, 상원으로 넘겨 new 176 0 0 12:05
'케이스타라이브', 한국을 대표하는 음악차트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터차트'와 MOU 체결 new 241 0 0 11:03
미 저작권국, “크레이크 라이트를 사토시로 인정한 것 아냐” new 262 0 0 10:47
부산 규제자유특구, 블록체인 기반 ‘지역화폐’ 쓴다 new 267 0 0 10:40
그라운드X “클레이튼 사칭 코인 판매 주의하라” new 271 0 0 10:38
EOS 개발자 블록원 6000% 이상 오른 주가로 자사주매입 실시 new 276 0 0 10:36
비트코인 파생상품 거래소 기관투자가 거래량 최고치 기록 – Diar new 283 0 0 10:35
다음에 찾아올 사건: 비트코인 조정과 2015년 이후 최고의 매수 기회 new 284 0 0 10:32
美 CME 비트코인 선물 거래, 5월에 신기록 쏟아진다 new 292 0 0 10:31
美 SEC, 다이아몬드 담보 ICO 폰지 사기에 '철퇴' new 289 0 0 10:29
中 바이두·알리바바·텐센트, 블록체인 특허 세계 20위권…징둥, 200건 출원 new 292 0 0 10:28
유명 애널리스트 "비트코인, 곧 9천달러 돌파할 것" new 298 0 0 10:26
‘사토시 나카모토, 누구’ 논란 점입가경…라이트 인정 소식에 BSV 140% ‘쑥’ new 297 0 0 10:24
비트파이넥스, IEO 대열 합류…토큰 판매 플랫폼 공개 new 292 0 0 10:22
과기부 “블록체인 걸림돌 제도 개선한다”…올해도 ‘연구반’ 운영 new 297 0 0 10:20
이오스 메인 개발사 ‘블록원’, 자사 지분 바이백…투자사 수익률 6567% new 301 0 0 10:18
‘라이트코인 창시자’ 찰리 리 “왜 크레이그 라이트를 사토시라 할까 의문” new 304 0 0 10:16
구인구직 플랫폼 'JOBCHAIN' 28일 IEO 진행 new 886 0 0 01:39
암호화폐 지갑 ‘코인어스’, 디앱닷컴과 MOU 체결 new 1144 0 0 05-22
암호화폐 약보합세 … 비트코인 8000달러 하회... new 1510 0 0 05-22
장펑 자오, 바이낸스 런치패드 실적 공개 new 1515 0 0 05-22
10대 암호화폐 백만장자 “비트코인 4가지 치명적 결함있다” new 1610 0 0 05-22
러시아, 암호화폐법 통과 ‘주춤’ new 1594 0 0 05-22
비트코인 창시자 ‘사토시 나카모토는 누구?’ 논란 가열 new 1596 0 0 05-22
기술계 가장 영향력 있는 1위는 테슬란 CEO ELON MUSK, 부테린 16위 new 1648 0 0 05-22
'비트코인 피자 데이' 8주년, 비트코인 가격 200만 배↑ 1709 0 0 05-22
페이스북 운영 ‘WHATSAPP’통해 오늘부터 가상화폐 입출금 가능 1724 0 0 05-22
영국, 가상화폐 및 FX 관련 피해건수가 2017년 대비 4배 증가 1747 0 0 05-22
조셉 루빈, 1000배 확장된 “이더리움2.0” 24개월 내 이용 가능 1881 0 0 05-22
러시아 비트코인 합법화 위한 암호화폐법 채택 연기 1891 0 0 0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