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뉴스 읽기

읽기

비트코인 따돌리고 200일 이동평균 먼저 돌파한 4개 주요 암호화폐는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9-03-14 12:52:50    조회: 4,695회    댓글: 0
 

1.jpg

암호화폐시장에 알트코인 시대가 열리고 있다는 분석이 잇따르는 가운데 라이트코인(LTC)과 바이낸스코인(BNB) 등 일부 주요 알트코인들이 기술적 지표에서도 비트코인을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인데스크는 13일(현지시간) 시가총액 상위 20개 암호화폐 가운데 현재 미국 달러(USD)와 비트코인(BTC) 기준으로 모두 200일 이동평균 위에서 거래되는 코인은 LTC, BNB, 트론(TRX), 그리고 메이커(MKR) 4개라고 보도했다. 암호화폐를 대표하는 비트코인은 200일 이동평균을 아직 회복하지 못했다.

이동평균(MA)은 50일, 100일 등 다양한 기간으로 계산되지만 금융분석에서는 일반적으로 200일 이동평균을 가장 많이 참고한다. 특정 자산이 200일 이동평균 위에서 거래된다는 것은 추가 상승 가능성, 반대인 경우 하락 가능성을 시사한다.

그래픽 출처: CoinDesk, charts.cointrader.pro, Datawrapper

코인데스크가 charts.cointrader.pro 데이터를 근거로 작성한 챠트에 따르면 20대 코인 중 ETH, XRP, EOS, ADA는 비트코인과 쌍을 이룬 경우에만 200일 이동평균을 넘어섰다. 반면 BTC, BCH, XLM 등 12개 코인들은 USD와 BTC 쌍 어느 기준을 적용하든 모두 200일 이동평균 아래에서 거래되고 있다.

주요 암호화폐들이 앞으로 200일 이동평균에 이르기 위해 필요한 상승폭은 코인별로 큰 격차를 나타낸다. BCH/USD쌍의 경우 124% 추가로 올라야 하지만 EOS/USD는 8%만 더 상승하면 200일 이동평균에 도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래픽 출처: CoinDesk, charts.cointrader.pro, Datawrapper

어느 자산이 200일 이동평균으로부터 과도하게 낮은 수준에서 거래된다는 것은 약세장을 가리키지만 그렇다고 항상 부정적 신호는 아니라는 분석도 있다. 200일 이동평균과 멀리 떨어져 있다는 것은 한편으로는 시장의 과매도 상황을 가리키는 신호로 간주될 수 있기 때문이다.

코인데스크는 이런 관점에서 비트코인캐시와 Z캐시 등 200일 이동평균보다 특히 낮은 수준에 머무는 코인들은 긍정적 가격 조정이 가장 늦어지고 있는 암호화폐로 간주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출처:https://www.blockmedia.co.kr/archives/78731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8,176개 (1/234페이지)
코인뉴스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3] 21481 9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1] 19967 1 0 03-12
후오비 코리아, 통신 솔루션 ‘스크럼블 네트워크’ 상장 2191 0 0 03-22
법원, 이번에도 암호화폐 거래소 손 들어줄까 2202 0 0 03-22
페이스북, 블록체인 관련 경력 변호사 채용 예정 2199 0 0 03-22
비트코인 가격 차트, 2015년 강세장 직전과 유사한 패턴 연출 2195 0 0 03-22
맥아피, 비트코인 누구도 못 막아 … 결국 승자 될 것 2189 0 0 03-22
[실록! 한국경제]⑤ 8.3 사채동결 조치 2205 0 0 03-22
카카오 클레이튼 "29일 테스트넷·6월 메인넷 공개" 2207 0 0 03-22
후오비, 스크럼블 네트워크 상장…비트메인은 채굴기 20만대 전격 증량 2212 0 0 03-22
암호화폐·블록체인 소식(3월/21일)…트위터·스퀘어 CEO "신규 채용자 월급, 비트코인 줄 수도" 外 2227 0 0 03-22
바이낸스 리서치 "비트코인·알트코인 상관관계 약화…시장 성숙 신호" 2190 0 0 03-22
비트 소닉, 계좌 사용 중지 통보…”문제없다”는 이유는? 2219 0 0 03-22
페이스북, 블록체인 법률 고문 채용 나서…기술 상용화 ‘코앞’ 2229 0 0 03-22
도마 오른 반에크-솔리드엑스 비트코인 ETF…대중 설문조사 살펴보니 2242 0 0 03-22
테조스, 22% 상승세…21위서 19위로 ‘우뚝’, 왜? 2238 0 0 03-22
바른미래당, 아르고 디앱 ‘갓츄’에서 토큰 발행한다 2233 0 0 03-22
음원 스트리밍 아티스타코인 바이백 3억개 소각 3182 0 0 03-22
리바이브 캐시 플랫폼 사용되면 무조건 할거임 3702 0 0 03-21
500억달러 규모 ETF 제공사 '반에크' 임원 "비트코인, 일시적인 '유행' 아냐" 3814 0 0 03-21
대규모 해킹 피해 크립토피아 일부 영업 재개 3830 0 0 03-21
비트코인 해시 레이트 4개월 최고 … 확산되는 낙관론 지지 3845 0 0 03-21
SEC의 암호화폐자산 규제가 암호화폐산업에 기여 – 브루킹스연구소 보고서 3850 0 0 03-21
라이트코인 강세 지속시키는 요인들 – CCN 3879 0 0 03-21
[Weiss 주간 컬럼] 주의 요망: 기업 토큰들은 진정한 암호화폐가 아니다 3869 0 0 03-21
카카오 공식입장 “카카오 코인 발행 안한다”..보도 ‘부인’ 3845 0 0 03-21
홍준 위블락 대표 “제주도, 블록체인 이해도 높다” 3820 0 0 03-21
IBM, 상반기 중 ‘하이퍼레저 패브릭’에 토큰 발행 기능 추가한다 3853 0 0 03-21
[단독] 카카오 '카카오코인' 발행한다 3863 0 0 03-21
코인원, 중국 송금 서비스 개시…”국내 체류 중국인 100만명 타깃” 3887 0 0 03-21
‘JP모건도 하는데’ 발목 잡힌 해외송금 서비스, 모인…4월엔 날개 달릴까 3887 0 0 03-21
JTBC-왓챠 만남…블록체인 활용해 소비자 데이터 분석 나서 3903 0 0 03-21
분산경제포럼 찾는 ‘이더리움 전도사’…조셉 루빈은 누구 3910 0 0 03-21
[이슈+] 신용카드 강자 '비자'는 왜 가상화폐사업에 진출하나 3907 0 0 03-21
포춘 500대기업 애이브넷, 비트페이와 제휴 암호화폐 결제 제공 5572 0 0 0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