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뉴스 읽기

읽기

가상화폐 시장 불황에 국내 거래소 살아남기 위해 안간힘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9-08-31 08:44:29    조회: 3,819회    댓글: 0
 
img.jpg

 



한때 업비트, 빗썸에 자사 코인을 상장하기 위해서 수수료가 10억~40억이라는 소문이 파다했던 것은 공공연한 비밀이다. 중간 상장 브로커의 농간으로 많은 부분이 거품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장기적인 시장의 불황으로 고객, 즉 코인 회사들이 하나둘씩 사라지면서 이제는 고객 발굴에 사활을 걸고 나섰다. 

그간 거품이 끼었던 상장 수수료는 중소 거래소에서는 사실상 상장 수수료 무료에, 일부 거래소 사용료에 일정 부분을 요구하지만 제로피에 가깝다. 대형 거래소 및 글로벌 거래소도 별반 사정이 다르지는 않다. 

콧대 높은 줄 모르고 오르던 상장 수수료는 어느덧 과거의 영광 속에 이제는 살아남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일일 거래량의 볼륨 단위를 앞세워 고객 찾기에 공격적인 마케팅을 하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이런저런 이유를 들어서 상장 폐지를 당하는 코인들이 늘어나고 있지만 실상 그 안을 들여다보면 일일 거래량 저조는 바로 상장폐지로 이어진다고 복수의 전문가들은 전하고 있다.

 


“고객은 1차적으로 귀찮은 것을 싫어한다” 

“모든 것이 한 번에 실행되기를 원한다” 

“많은 이익 가능성에 투자한다”

 


다시 말해서, 고객들로부터 관심도 받지 못하는 코인은 살아남기 힘든 상황이 도래했다는 의미가 되겠다. 어찌 보면 우량주들 사이에 끼어 있는 코인들은 신생 코인의 거래 및 거래소의 가치를 떨어뜨리는 주범 취급을 받기에 이르렀다. 

이렇다 보니 업비트, 빗썸, 코인원, 코빗을 비롯해서 국내 거래소들은 이제 너나 할 것 없이 비우량주에 해당하는 코인 걸러내기 작전을 실행하는 모양새다. 명분은 그럴싸해 보이지만 거래소 자체 TF팀에서 판단할 수 있는 전문성이 의문이다. 이 중에 핵심적인 부분은 일일, 월별 최소 거래량 미달에 무게가 쏠리고 있는 상황이다.

 


▲ 비즈니스 영속성 

▲ 기술적 기반과 확장성 

▲ 시장성 등을 기준 

▲ 범죄, 시세조작 및 시장 교란 

▲ 제품 개발 진행 미비 

▲ 최소 거래량 미달, 거래 지속성 부족 등의 

▲ 프로젝트 팀의 해산이나 파산 등의 ‘팀 영속성’

 


모든 시장 논리가 그렇듯이 거품이 끼면 투기는 자연적으로 발생하기 나름이다. 반대로 거품이 걷히면 투기는 사라지기 마련이다. 이제는 과거의 영광에서 누가 먼저 뛰쳐나오느냐가 성패를 가름하는 잣대가 될 것이다. 



< 김신원 기자 >

- 뉴스 제보 : news@dailycoinews.com 

- 기사에 사용된 모든 자료에 대한 책임은 작성자 본인책임 

[저작권자ⓒ Daily Coin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2018년 12월 15일, 데일리코인뉴스 관계자로부터 공식적으로 허가를 받아 전재하였습니다. (SNS 특파원) 

원본 링크 : https://www.dailycoinews.com/dailycoinews/article/read.do?articleNo=5621&lang=kr

  추천 0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0,159개 (1/291페이지)
코인뉴스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SimpleFX에서 Monero 와 Ethereum Classic 계정을 추가했습니다 10501 0 0 06-08
‘시청하면 보상’ 루키유 토큰, 19일 암호화폐 거래소 캐셔레스트에 상장 775 0 0 09-17
USDT, 1,000만 달러 대규모 이체...익명→비트파이넥스 797 0 0 09-17
백투스쿨 시즌에 맞춰 악성 바이러스 극성 1387 0 0 09-15
미국 신용평가기관 무디스, 2021년까지 블록체인 표준화를 예측 1409 0 0 09-15
애플(Apple), 페이스북 리브라와 같은 가상화폐에 관심있다 1404 0 0 09-15
비트코인(BTC) 라이트닝 네트워크(LN)의 취약성에 대한 경고 1626 0 0 09-14
프랑스, 독일, 페이스북 리브라의 위기감에 디지털통화 가속 1687 0 0 09-14
미 CFTC, 비트코인에 이어 비트코인캐시(BCH)의 선물을 검토 1687 0 0 09-14
Bitmain, 새로운 ASIC 채굴용 S17 비트코인 출시 1917 0 0 09-13
미국 나스닥(Nasdaq), 가상통화 가격 예상 데이터 제공 강화 1921 0 0 09-13
중국은 중앙은행 디지털 통화(CBDC)에 대해 가장 진보적 1936 0 0 09-13
미 SEC, 비트코인(BTC) 환전형 펀드(ETF)에 신중히 접근 2132 0 0 09-12
도미노 피자, 프랑스서 10만 달러 비트코인 상 공모전 개막 2131 0 0 09-12
FRB 의장, 디지털 화폐는 해킹당하면 무한하게 만들어져 버린다 2239 0 0 09-12
가상화폐 설계단계에서 돈세탁, 테러자금 대책 필요 있다 2398 0 0 09-11
나스닥(Nasdaq) 증권거래소, DeFiX 알트코인 인덱스를 추가 2402 0 0 09-11
영국 헤지펀드가 가상화폐 투자 펀드 설립으로 약 600억원 조달 2406 0 0 09-11
한류 콘텐츠 플랫폼 케이스타라이브, 서울뮤직페스티벌 메인스폰서 참여 2452 0 0 09-11
소셜 플랫폼과 통합된 최초 완벽한 분권형 디지털 S3 Wallet 발표 3570 0 0 09-07
백투스쿨 시즌에 맞춰 악성 바이러스 극성 3578 0 0 09-07
블록체인 기업들의 활성화를 위한 무료 세미나 개최 3576 0 0 09-07
미국 국가안보국(NSA), 자체 암호화폐 개발? 3779 0 0 09-06
마리화나(대마초) 추적을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 박차 3784 0 0 09-06
삼성, 갤럭시노트 10과 별도로 가상화폐 전용 '클레이튼 폰' 판매 3875 0 0 09-06
리플, 코인베이스, 미국의 TOP 스타트업 10위권 밖으로 추락 3799 0 0 09-06
차기 유럽 중앙은행 총재, 금융완화 및 디지털 화폐 관련 성명발표 3787 0 0 09-06
트레이드 전용 스마트폰을 글로벌 Huobi가 지원 4045 0 0 09-05
알리바바가 출자한 디지털 저작권 관리 시스템 ‘비트마크’ 300만 달러 확보 4052 0 0 09-05
이더리움(ETH)의 익명성이 강화된다 3907 0 0 09-05
55만 비트코인(BTC) 지급판결, 대형 허리케인으로 상소기간 연장 신청 3936 0 0 09-05
에이다(ADA) 9월 15일부터 복수의 업데이트 예정 3835 0 0 09-05
캐셔레스트, 유망 프로젝트 지원 ‘RP 프로그램’ 오픈 4174 0 0 09-04
2020 미국 대통령 선거에 블록체인 투표 도입 주장 [1] 4765 0 0 09-02
P2P가상화폐 거래소 Hodl Hodl, 중국 시장 확대 발표 4772 0 0 0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