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코인뉴스 읽기

읽기

"가상화폐 규제는 없다"는 입장 재확인한 일본 정부 [19]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8-01-12 17:13:42    조회: 3,583회    댓글: 19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 대책을 놓고 정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는 모습입니다. 지난 11일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가상화폐거래소를 폐지하는 법안을 준비하겠다”고 발언, 관련 시장이 요동치자 이를 청와대가 “아직 결정된 것 없다”고 급히 수습하는 해프닝도 벌어졌습니다. 


가상통화에 대해 부정적 시각이 압도적인 한국과 달리 일본은 규제와는 거리가 먼 모습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는 한국 뿐 아니라 미국 등 각지에서 가상화폐 규제를 둘러싼 논란이 커지는 와중에서도 일본 정부가 기존 입장을 재확인하고 나섰습니다.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아소 다로 일본 부총리 겸 재무·금융상은 12일 오전 국무회의를 마친 후 가진 기자회견서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와 관련해)무엇이든지 규제를 해야 한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아소 부총리는 “이용자 보호와 기술혁신의 균형을 주의 깊게 유지하면서 (관련 정책을)해나가야 한다”며 당분간은 상황파악에 전념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중국이나 한국 등 일부 국가에서 가상통화 규제 강화 움직임이 일고 있는 것에 대해선 “다른 나라의 일에 관해서는 어쩌라고 말할 생각이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가상통화가 어떻게 될지 모르고, 시장에서 어떤 것이 변해 가는지, 기존 통화를 대체할지 여부도 아직 드러나지 않았다는 설명도 곁들였습니다.

시중은행 가상계좌 정리 움직임에 가상화폐 업계 '패닉'


앞서 지난해 4월 일본 금융청은 자금결제법을 개정해 결제수단으로서 가상 화폐를 법적으로 인정했습니다. 가상화폐를 현금으로 교환하는 거래소의 등록제를 도입하기도 했습니다. 일본 기업회계기준위원회(ASBJ)도 기업이 가상통화를 활용할 때의 회계규칙을 마련했습니다. 기업들이 가상통화 등을 활용한 선물거래를 하는 길을 연 것입니다. 가상화폐의 제도화와 관련해선 일본이 가장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는 셈입니다. 



이 같은 상황이 반영된 까닭인지 블록체인 플랫폼 업체 우에부스가 지난해 11월 세계 가상화폐 투자자를 대상으로 벌인 조사에서 향후 가상화폐를 이끌어나갈 국가로 일본(27%)이 가장 많이 거론되기도 했습니다. 러시아(15%)와 한국(15%), 미국(14%) 등 보다 훨씬 많이 일본을 주도국으로 꼽은 것입니다.

 

일본의 선택이 ‘약’이 될지 ‘독’이 될지는 아직 속단하기 이릅니다. 정책의 성과에 대한 판단은 후대의 역사가가 하겠지요. ‘다른 길’을 선택한 한국과 일본이 앞으로 어떤 미래를 맞이할지 결과가 궁금해집니다. 

 

[출처] http://news.hankyung.com/article/201801122146i

  추천 2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작성자:     작성일시:

저런 마인드가 있었으니 외래 문물을 재빨리 받아 들여 그것을 통해 힘을 키워 조선을 먹었지....
멍충이들아 쪽바리들한테 또 밀릴래.. 이렇게 규제 타령만 하는 사이에 새로운 블록체인 스타트 업체가
다 해외로 나가고 있다......

언제부터 니들이 시장에서 돈 잃은 사람 걱정 해줬냐..
해마다.. 강원 랜드에서 자살하는 사람이 몇명인지는 아냐? 주식으로 돈 잃고 패가 망신한 사람들은...
니들이 그사람들 뭐 해준거 있냐?

다...누구 원망 할 필요도 니들이 걱정해 줄 필요도 없다..
오히려 이 기회를 놓치면 산업도.... 청년 실업도.. 희망도... 다 뺏어 가는 거다.... 바부들아...

메이지유신때도 그랬습니다. 성장동력이 떨어진 일본은 기회를 받아들이려고 하고 있습니다. 메이지 유신 때 생각해보면 답이 나옵니다. 쇄국정책만이 답이 아닙니다.

 

전체: 6,952개 (1/199페이지)
코인뉴스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3] 12000 9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1] 10500 1 0 03-12
[Trebit] 12월 14일 암호화폐/블록체인 시장 뉴스 2900 0 0 12-14
[단독]그라운드X 클레이튼 공구물량 알고보니 ‘카카오’내부자 소행? 2804 0 0 12-14
비트코인 약세장, 내년까지 이어질까…블룸버그 "암호화폐 이용자 급증, 시장 회복 신호" 2778 0 0 12-14
증권형 토큰, 내년 가상통화 시장 이끌까? 2748 0 0 12-14
올스타빗, 1주간 서비스 중단 "인력 교체 및 서비스 재정비" 2755 0 0 12-14
한국이 만든 '암호화폐 간편구매', 해외 거래소들 '눈독' 2753 0 0 12-14
[글로벌포스트] 세계 암호화폐 이용자 전년대비 2배늘어 2749 0 0 12-14
금융당국, 암호화폐 거래소와 ‘불통’ 심각…제도권 편입은 요원 2755 0 0 12-14
UAE 거래소와 리플, 내년 1분기 블록체인 송금 서비스 시작 2765 0 0 12-14
글로벌 금융기관들이 신규 거래소 에리스X에 기대를 거는 이유 2702 0 0 12-14
독일 2위 증권거래소, 암호화폐 거래소 출시 예고…"비트코인·이더리움 거래 가능" 2718 0 0 12-14
아메리칸익스프레스, 리플(Ripple)과 국경간 결제 테스트 수행 '성공적' 2753 0 0 12-14
[한줄시황] 맥 못추는 가상통화 시장…비트코인 370만원대 2762 0 0 12-14
미 크립토펀드 판테라 "규제로 ICO 25% 환불해야할 수도" 2772 0 0 12-14
오페라 브라우저, 이더리움 월렛 장착 2777 0 0 12-14
토마스 리, “비트코인 적정가는 1만4,800달러” 2775 0 0 12-14
블록체인 투명성 인스티튜트 "암호화폐 거래소 업계, 거래량 조작 만연" 2766 0 0 12-14
비트코인 숏 사상 최고 … 숏 스퀴즈 전조인가 4635 0 0 12-13
블룸버그 암호화폐 기술지표에 과매도 신호 4415 0 0 12-13
[한줄시황] 시장 미미한 회복세…코인 3대장 동반 상승 4403 0 0 12-13
미 SEC 의장 "ICO, 디지털 자산 투자 유망 기회로 부각" 4418 0 0 12-13
포브스, 2019년 암호화폐·블록체인 트렌드 제시…"진정한 승자는 하이브리드 모델" 4391 0 0 12-13
코인 가격 롤러코스터...블록체인은 진화 4387 0 0 12-13
독일 2대 증권거래소, 핀테크기업과 손잡고 암호화폐 거래소 개발 4384 0 0 12-13
포브스 "하이브리드 모델, 내년 암호화폐 시장 이끈다" 外 4416 0 0 12-13
올해 미국인 구글 검색 1위 '비트코인은 무엇인가?'…"관심 주제면에선 주류 도달" 4253 0 0 12-13
[글로벌포스트] 포브스가 제시한 내년 암호화폐 시장 4대 트렌드는? 4350 0 0 12-13
김석환 예스24대표 “이스라엘 오브스와 함께 세이체인 개발” 4357 0 0 12-13
이더리움, 하드포크 코드 공개…기대치 'UP' 4416 0 0 12-13
삼성전자, 내년 ‘블록체인 스마트폰’ 내놓는다 4460 0 0 12-13
코인베이스가 리플 상장을 보류한 까닭은? 4478 0 0 12-13
'비트코인SV 대표주자' 크레이그 라이트 "BTC는 화폐 아닌 상품" 4485 0 0 12-13
[Trebit] 12월 13일 암호화폐/블록체인 시장 뉴스 4810 0 0 1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