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코인뉴스 읽기

읽기

투자자 집단 반발에 ‘신규계좌 허용’ 급선회 [20]

작성자:     작성일시: 작성일2018-01-13 03:19:48    조회: 3,093회    댓글: 20
 
황태호기자 이지훈기자 입력 2018-01-13 03:00수정 2018-01-13 03:00



원문보기: 
http://news.donga.com/3/all/20180113/88148677/1#csidxefbc7c675065c63be870d2f309bdd90 onebyone.gif?action_id=efbc7c675065c63be870d2f309bdd90

 

금융위원회가 이달 말부터 가상통화의 신규 가상계좌 발급을 사실상 허용하면서 정부 규제의 강도가 완화될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가상화폐 거래소를 폐쇄하겠다는 박상기 법무부 장관의 발언으로 투자자들이 집단 반발하자 실명확인을 전제로 신규 투자자 유입을 허용키로 한 셈이다.

12일 오전까지만 해도 주요 은행들은 당초 22일로 예정했던 가상통화 실명확인 거래 시스템 도입을 연기하면서 “언제 도입할 수 있을지 기한이 없다. 정부의 규제 방침을 지켜봐야 한다”고 밝혔다. 신한은행은 빗썸, 코빗, 이야랩스 등 3개 가상통화 거래소 가상계좌에 대한 입금을 15일부터 중단한다는 공문을 각 거래소에 보내 사실상 기존 가상계좌도 무용지물로 만드는 조치까지 취했다. 거래소 폐쇄까지 거론한 정부의 강력한 대응 방침이 나오자 은행들이 가상계좌에서 손을 떼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하지만 금융위원회가 이날 오후 회의에서 이달 말 실명확인 거래 시스템 도입을 완료할 것과 신규 가상계좌 발급도 자율에 맡기면서 분위기가 180도 뒤바뀌었다. 실명확인 시스템이 도입되면 투자자는 실명이 확인된 본인 계좌를 통해서만 거래소 계좌로 입출금할 수 있다. 서로 같은 은행이어야만 거래가 가능하다. 이를 통해 거래 자금의 투명성이 높아지는 만큼 신규 투자 자금의 유입을 허용한다는 게 정부 복안이다. 금융위 관계자는 “금융정보분석원(FIU)이 점검한 결과 은행들이 준비한 실명확인 거래 시스템에서 문제점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가상통화에 대한 당국의 태도가 돌변한 것은 투자자들이 거세게 반발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많다.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1주일에 4000건이 넘는 가상통화 관련 청원이 올라왔다. 대부분 규제를 강화하려는 정부를 비난하는 내용이었다. 가상통화 투자로 약 2억 원을 벌었다가 11일 박상기 장관의 발언 이후 하루 만에 4000만 원 상당의 손실을 입은 직장인 강모 씨(32)는 “서민을 위한 정부라면서 조금이나마 목돈을 마련할 수 있는 시장을 없애려 한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정부 정책에 민감한 시장의 특성상 신규 가상계좌 개설이 재개되면 시장은 또다시 요동칠 것으로 보인다. 가상통화 시장은 정부나 은행의 조치가 발표될 때마다 크게 출렁거렸다. 11일 박 장관의 발언 이후 1480만 원대로 떨어졌던 비트코인 가격은 청와대의 해명 후 2124만 원까지 반등했다. 12일에는 은행권의 조치가 알려지면서 1850만 원대로 하락했다가 오후 4시에 다시 2000만 원을 넘어섰다. 이 때문에 일각에서는 신규 가상계좌 발급 재개로 시장이 더욱 과열될 것이라는 우려도 나온다. 


황태호 taeho@donga.com·이지훈 기자


원문보기: 
http://news.donga.com/3/all/20180113/88148677/1#csidxd47f3080c7b81279333ae13953fee22 onebyone.gif?action_id=d47f3080c7b81279333ae13953fee22

  추천 1   비추천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댓글목록

 

전체: 6,323개 (1/181페이지)
코인뉴스 목록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비추천 날짜
  [필독] 불법홍보글 / 회원간 분란 발생 시 엄중하게 처리하겠습니다. (수정) [13] 4400 9 0 11-28
  ICO List 게시판이 신설되었습니다. [1] 2935 1 0 03-12
  리걸블록 프리세일 2018년 8월 9일 09:00GMT(한국 기준 오후 6시) 3447 0 0 07-31
러시아 주요은행들 "암호화폐 수요 높지만 규제안 부재가 관건" 1581 0 0 09-21
유엔여성기구, 요르단 난민캠프에 블록체인 송금 지원한다 1669 0 0 09-21
'블록체인 지식포럼' 투자자가 바라보는 암호화폐 시장의 현황과 미래 예측 1744 0 0 09-21
ICO 시장의 지속적인 성공, 가능할까? 1691 0 0 09-21
폴란드 대표은행, 블록체인 '고객문서' 관리 시스템 도입 1587 0 0 09-21
IBM, '드론 보안성 강화' 블록체인 특허 출원 1763 0 0 09-21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 암호화폐 국제 표준법안 10월 공표 예정 1855 0 0 09-21
폴란드 대표은행, 블록체인 '고객문서' 관리 시스템 도입 1786 0 0 09-21
'블록체인 지식포럼' 미디어 패널 토론…"블록체인은 미디어를 업그레이드할 기회이자 위기" 1756 0 0 09-21
日 암호화폐 도난, 올해 3배 증가…피해액 5억4,000만 달러 달해 1781 0 0 09-21
美 SEC, 실물기반 '비트코인 ETF' 검토 시작…12월 29일 발표 예정 1859 0 0 09-21
美 의원들 "국세청, 집행보다 과세안 마련이 시급" 1930 0 0 09-21
신한은행, 금융권 최초로 IRS 거래에 블록체인 도입한다 1597 0 0 09-21
농협, 러시아 대형은행-VC와 손잡는다...한국 스타트업 직접 육성 추진 1964 0 0 09-21
암호화폐는 고속도로, 가상 아닌 현실...정부 간섭 최소화해야 1957 0 0 09-21
암호화폐 바닥 찍었다...기관 매수로 본격 반등 2092 0 0 09-21
가상통화 돈세탁 방지할 국제기준 마련된다 1956 0 0 09-21
블록체인 민관 입법협의체 출범…“투명한 법적 제도 마련” 2039 0 0 09-21
마이크로소프트, 유럽 감독기관에 '깃허브' 인수 승인 요청 3156 0 0 09-20
후오비, 러시아 금융서비스 플랫폼 합류해 시장 확장 나선다 3369 0 0 09-20
유로폴 "비트코인, 유럽 테러와 관련 없다" 3068 0 0 09-20
가짜 이오스 토큰으로 5만8,000달러 가로챈 거래소 해킹 사건 발생 [1] 3076 0 0 09-20
크라켄 CEO, 뉴욕검찰 조치 맹비난…"거래소, 뉴욕주와 관계無" 3141 0 0 09-20
뉴욕대, 미국 최초 '암호화폐 전공 과정' 개설 3227 0 0 09-20
에코트리 추석 특별 선물 [1] 3213 0 0 09-20
日 거래소 해킹 '충격'…"엄격한 규제‧관리 뚫고 670억원 피해" [1] 3363 0 0 09-20
미국 대형 금융기관 PNC, 국제 송금에 리플 기술 도입한다 3448 0 0 09-20
"ICO, 황금시대 지났다" VS "ICO, 지금부터가 진짜" [1] 3547 0 0 09-20
1세대 트레이딩 마이닝 시대 저문다... 3376 0 0 09-20
티몬-배민서 쓰는 암호화폐 나온다 3512 0 0 09-20
제주 블록체인 국내외 컨퍼런스·세미나 '봇물' 3491 0 0 09-20
밀레니얼에게 비트코인은 디지털 금 3812 0 0 09-20